떼쓰는 아이

육아/교육 2010.08.10 16:31



아이들이 떼를 쓸 때, 부모들의 잘못된 대처가 더 문제가 된다.
아이들이 떼를 쓸 때는 그것이 정당한 이유든, 말도 안 되는 이유든 반드시 나름대로 이유가 있다.
아이들은 모두가 이유 있는 떼를 쓴다.
“대체 뭣 때문에 그러니? 말을 해야 알지 그렇게 떼만 쓰면 내가 네 마음을 어떻게 아니?” 라는 부모들의 심정은 충분히 이해가 가지만 아이들의 입장에서는 “부모라는 사람이 꼭 말을 해야만 자식 마음을 아나요?” 라는 식으로 부모들에게 자기에 대한 사랑을 확인하고 있는 것인지도 모른다.
평소에 함께 놀면서 아이를 세심하게 관찰하여 아이의 생각과 원하는 것을 알아내는 훈련을 해야만 한다.
가장 좋은 것은 아이가 떼를 쓰기 시작하면 야단치는 게 아니라 무시하는 것이다.
아이의 고집에 엄마 스스로 감정을 다스리지 못해 자기도 모르게 자제력을 잃고 충동적으로 소리를 지르거나 매를 드는 것은 도리어 역효과다.
일시적으로는 떼쓰는 자신보다 더 큰 소리로 야단치는 엄마의 태도에 행동을 중시할 수는 있지만 시간이 지나면 이런 엄마의 모습을 그대로 따라하기 때문이다.
반드시 잘못한 직후에 벌을 주어야 아이가 자기의 어떤 행동 때문에 벌을 받는지 안다는 사실이다. 또 벌주기 전에 반드시 어떤 행동이 잘못됐는지 명확하게 일러주어야 한다. 또한 벌을 받는 동안 아무리 소리치고 우겨도 원하는 대로 이루어지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 수 있도록 해야 한다. 하지만 때때로 집 밖이어서 다른 사람들이 보니까, 또 손님이 와 있기 때문에 상황을 빨리 수습하기 위해 그냥 넘어가면 떼쓰는 행동이 점점 심해지므로 주의해야 한다.
평소에 아이가 자신의 감정이나 요구사항을 똑바로 말할 수 있는 훈련을 시켜야 한다.
평소에 아이가 하는 일마다 간섭하진 않았는지 생각해보고 들어줄 수 있는 요구에 대해서는 바로 바로 허용하는 것이 좋다.

부모의 감정을 아이에게 솔직하게 표현하는 것도 중요하다. 물론 부모도 인간이기 때문에 떼를 부리는 아이를 달래다 보면 화가 나게 마련이다. 그런데 화가 난다고 해서 소리를 높이고 욕을 하고 때린다면 떼쓰는 아이와 다를 게 아무것도 없다. 이럴 때는 우선 아이에게 부모의 감정을 솔직히 표현하는 것이 좋다. 부드럽지만 엄한 말투로 "네가 떼쓰는 이유를 몰라 엄만 지금 굉장히 화가 났다. 네가 엄마와 같이 화가 풀릴 방법을 생각해 보던지, 아니면 화가 풀릴 때까지 네 방에 가 있던지, 하는 게 어떻겠니? 그렇지 않으면 엄마가 화를 낼 수밖에 없다“ 라고 말하는 것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WRITTEN BY
김병국
유용했던 자료를 기록해 두었습니다. 도움이 되시길~~~ Welcome! I started this blog as a way to give back to all of the other system administrators who have taught me something in the past. Writing these posts brings me a lot of enjoyment and I hope you fun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